:::: 중국오지소식 ::::

主 内 平 安 !

건 너 와 서 우 리 를 도 우 라 !











       
오지소식
       

작성자 오지소식        
작성일 2010-06-10 (목) 00:48
분 류 오지소식
ㆍ조회: 9778    
주여 밀알되게 하소서
진리가 없는 세상에 주의 진리를 전하는 자들은 빛과 소금, 밀알이 되어야 생명의 복음을 알게되고 받아들이게 될터인데 세상이 온통 탐욕으로 자랑으로 살겠다고 아우성치며 세상의 유혹대로 얻지못하고 누리지 못하여 병든 세대에 우리의 믿음도 많이 식어가고 있습니다. 영혼구령위해 현대의 십자가, 바보스럽고 장래가 전혀 예측되지 않는 삶들을 바라보면서 장래에 대한 걱정을 조금이나마 가지고 있는 자신을 바라보면서 주께서 여전히 하나님나라를 향한 불필요한 요소들을 제거하시며 인도해 주시는 주님을 더욱 사모하며 바라봅니다.
 
중국에 매번 사역을 하면서 홍콩에서의 사역을 병행해 나가야 되기에 홍콩에서 사역지를 찾던중 한 홍콩목사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홍콩에서 20년동안 사회복지인 구제사업과 교회사역을 병행해 왔었습니다. 사회사업을 앞으로도 계속 해 나갈 계획 이라는데, 교회역시 소수의 형제자매 그것도 대부분 사회복지 사업에 관계된사람이 대부분 이었고 거의 신앙이 불신자 수준의 사람들이 대부분이었습니다. 사회복지사업은 자기의 재능이나 시간이나 물질 노력을 어려운 사람들의 대한 사랑을 가지고 헌신적으로 해야되는 명칭과 사업특성을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남의 물질을 모금하고 정부의 지원을 받아 도우며 그속에서 경비와 생활비를 해결하다 보니 자원봉사자가 사랑과 긍휼이 보이지 않고 그저 하나의 직업이었고 생활방편으로 보일뿐이었습니다.
 
사회복지 사업과 교회를 병행하다보니 교회는 하나의 간판이되고 형식이었고 사회복지 자원봉사자라는 명분으로 주의 사역으로 대신 하였고 신앙은 차츰 뒷전이 되었습니다. 모금하기위해 애를 쓰다보니 마음이 메말라지고 형제자매들 대부분 크고작은 장애들을 가지고있어 더욱 욕심으로 교만으로 고집으로 강한 심령들이 되었습니다. 목사님 부부 역시 많은 세월을 이리 살다보니 각종 질병에 시달리게 되었고 그가운데 그저 이렇게 살아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이 있었는지 그동안 중국에 고아들과 자연재해로 구제사업을 주력해 왔는데 홍콩목사님에게 미미했던 중국사역을 활성화 해야겠다는 사명감이 밀려오는 가운데 저희를 알게되어 함께 사역이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많은 교제가운데 제게도 복지사업을 함께 협력할것을 권유하며 복지센타 사무실에서 교회를 병행하겠다는것과 여러가지 부분에서 늘 해오던 복지사업 형태로 여러차례 홍콩교회와 중국사역을 함께하자고 권유 하던것을 반대해 왔습니다. 그동안 매번 예배때마다 행동 말한마디 신앙의 나태한 모습들 행동들에 대해 저는 많은 실망을 했고 과연 저 사람들과 협력하여 주님이 원하시는 사역을 해낼수 있을까? 내 나이는 들어가고 마음만 조급한데 세월만 낭비하게 되는것이 아닐까? 의구심이 들었고 왜 하나님께서 제게 저런 사람들만 만나게 되는것일까? 자신을 바라보며 슬픔에 잠길때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지남밤 꿈속에 온통 많은 장애자들을 섬기며 간곤한 환경속에서 사역하는 자신을 바라보게 되면서 께어나서 기도하는데 하나님 앞에 자신의 교만함과 무정함을 회개하게 되었습니다. 
 
주께서 갈팡질팡하던 마음을 잡아주셨고 어떠한 실망하는 모습을 보아도 실망치 않고 묵묵히 주님의 길을 따르겠노라고 주님께 다짐 하게 되었습니다. 주님이 밀알되라 주신 작은 불씨를 끄지않고 지펴나가리라 결심하며 낙심되는 모든원인이 아내를보며 자녀를 보며 마음이 상했던 일들이 모두 저의 문제로 주님은 깨닫게 하셨습니다. 할렐루야!
 
복지사무실과 교회가 속히 분리되도록, 월중 광동성 한주간사역과, 8월중 전도대회와 10월 중 찬양집회를위해 기도해주시고 중국의 몇몇 지역에 가정교회 지도자들의 훈련계획이 잘 이루어지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主内平安 !
   
이름아이콘 송은섭
2010-06-10 22:45
선교사님..우아동교회입니다..주님의 사역에 은혜와 사랑이 풍성하게 임하실 줄 믿습니다...저는 전주대에서 헤렘 찬양 그룹을 시작했습니다..찬양사역을 위해 준비가 잘 되도록 기도해 주세요..또 선교사님의 아름다운 소식도 듣게 되니 너무 기쁘구요...하나님이 엄청난 일들을 계획하고 계심을 믿고 기도하겠습니다..또 만나기를 소원합니다...평안하세요..
   
이름아이콘 오지소식
2010-06-11 12:29
송목사님 계획하신 찬양사역 준비가 은혜롭게 진행되길 기도합니다, 저희가족은 7월초 한국방문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主内平安!
   
이름아이콘 송은섭
2010-06-14 21:08
선교사님...반가운 소식이군요..한국에 들어 오시면... 모든 교우님들과 청년대학부 학생들이 뵙기를 원하고 있습니다..전주대에도 한번 다녀가셔야지요...여러가지 사역을 나누고 싶구요..아름답고 귀한 영광의 찬양과 부흥사역을 계획하고 싶어요...좋은 말씀도 해 주시구요...
   
이름아이콘 송은섭
2010-06-14 21:12
선교사님...오실 때에 중국어 찬양 악보와 찬야에 필요한 자료들을 좀 가져다 주시면 좋겠는데요...중국어로 된 찬양집같은 것들을 챙겨오시면 감사하겠습니다.ip
   
이름아이콘 오지소식
2010-06-15 15:40
저희를 환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들도 빨리 뵙고 싶네요. 말씀하신대로 악보자료를 가지고 가겠습니다.
   
이름아이콘 주사랑
2011-02-14 17:56
불법이 성하므로  많은 사람의 사랑이 식어지리라.
그러나 끝까지 견디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내가  올때에 세상에서 믿음을 보겠느냐
저도 두렵고 떨립니다.    내가 입술로만 주를 사랑하지 않는지?....  습관적인 신앙생활 하면서 내믿음이  온전한것처럼   생각하고 있지는   않는지
내가 주님앞에 간절이 원하는 것은  내가 세상을 따라 살지 않고 오직 진리을 따라살며 성령을 따라 사는 것입니다.
이시대에 진정 깨어있는 주님의 진정한 나팔수가 되는 것입니다.
주님을 나를 긍휼히 여기소서    내가 진정 주를 사랑하는자 되게 하소서
주님만을 위해 살도록 인도하소서  
선교사님  영혼이 잘됨같이 범사에 형통하시고 강건하시길 기도합니다.  아멘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0 진리로 충만케 하소서 [6]+1 오지소식 2012-06-11 10095
99 주님 십자가의 길을 따라 오지소식 2011-03-22 9876
98 오직 사랑으로 [1] 오지소식 2010-11-12 10588
97 주여 밀알되게 하소서 [6] 오지소식 2010-06-10 9778
96 순수한 복음만 가지고 오지소식 2010-05-12 11218
95 황무지에 은혜주소서 [3] 오지소식 2010-03-13 9016
94 변함없는 주의 사랑으로 [2] 오지소식 2010-02-01 8385
93 잃어버린 사랑을 찾아 오지소식 2009-03-07 7837
92 불황속에 평안한 성탄절 [1] 오지소식 2008-12-24 7016
91 다급하신 주님의 마음 [1] 오지소식 2008-12-12 7470
90 영적회복을 향한 경배찬양 오지소식 2008-10-29 5446
89 가난한 심령의 어촌교회 오지소식 2008-06-08 6346
88 연약한 영혼을 위해 주님께 더욱 가까이 [1]+1 오지소식 2008-04-24 4958
87 오래참음의 힘을 주옵소서! [2] 오지소식 2008-03-26 5456
86 이땅의 영혼들이 주를 사랑하게 하소서! [1] 오지소식 2008-03-04 5876
85 주의 영광과 사랑을 선포한 성탄절 경배찬양 오지소식 2007-12-28 5606
84 신앙회복을 소망하며 한 마음으로 오지소식 2007-12-08 5081
83 주의 긍휼을 충만히 주소서! [1] 오지소식 2007-10-09 5399
82 경배와 찬양을 위해 [2] 오지소식 2007-09-29 5047
81 주님만 사모하는 소망으로 [2] 오지소식 2007-05-19 6289
80 한 해를 돌아보면서 오지소식 2006-12-31 4848
79 도시 가정교회 사역 [3] 오지소식 2006-09-17 9434
78 시험속에 더욱 밀려오는 중국사랑 [2] 오지소식 2006-07-05 5572
77 어느 시골교회에서 시작된 찬양단 오지소식 2006-04-30 5919
76 잘못된신앙과, 우상을 깨뜨리고 주신 기쁨 [1] 오지소식 2006-01-03 5754
75 은혜를 망각한 성탄절, 주께로 향하는 찬미대 오지소식 2005-12-27 5701
74 어려움속에 변치않는 복음열정 오지소식 2005-12-18 5820
73 성도 한사람 마을의 복음역사 [3] 오지소식 2005-11-27 6630
72 찬미대의 첫 복음의 발길 [2] 오지소식 2005-11-20 6025
71 밤하늘에 퍼지는 찬양의 소리 [1] 오지소식 2005-11-11 6103
1234
Copyright ⓒ www.mchina.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