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오지소식 ::::

主 内 平 安 !

건 너 와 서 우 리 를 도 우 라 !











       
오지소식
       

작성자 오지소식        
작성일 2006-12-31 (일) 22:09
홈페이지 http://www.mchina.org
분 류 오지소식
ㆍ조회: 5453    
한 해를 돌아보면서
  오늘 한해의 마지막날 주일을 보내면서 한 해를 돌아볼때 부끄러운 제 자신의 모습과 하나님의 상한 마음을 어루만져주시는 크신은혜를 생각하니 뜨거운 감동이 마음을 적십니다. 마치 마지막 생애를 마칠때 지금처럼 허망하고 주님앞에 한 일없이 마치게 되면 어찌할까 생각하니 정신이 번쩍 듭니다. 초조하고 불안한 모습으로 주님 맞이하지 않도록 더욱 각오를 가지게 됩니다.
 
많은날을 낙심과 절망으로 지냈습니다. 그것은 가정교회들의 사역에서 눈에 보이는 많은 비 신앙적인 요소들을 보면서도 마음대로 지적하지도 못하게하고, 어떤 교회는 성탄절이 태양신 숭배하는 날이라 지켜서는 안된다는등 여러 맞지않는 주장들이 많이 보이고, 어떤 가정교회는 함께 사역할수 있도록 의논이 되었는데 다시 변심하는등, 마치 세상 믿지않는 사람들을 방불케 하며 귀한 시간들을 허비한다는 생각이 앞서 더욱 힘든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러는 가운데 사단의 공격은 더욱 극심하여 자꾸 번뇌하게 만들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중국사역에 부르셨으면 왜 믿음 안에서도 이런 속이는 사람들을, 육신적인 사람들을 만나게 해주시는가 하며 회의를 갖게 만들고, 또한 제 자녀들이 학교에서 집단 구타를 당하는등 마음을 마구 흔들었습니다.
 
 집단 구타의 원인은 우리 둘째 아이가 학교 식당에서 줄서서 기다리는데 한 아이와 살짝 부딛쳤는데 그냥 넘어갈것을 우리아이를 부딛쳤다고 힘껏 밀쳐 넘어지는 바람에 우리아이가 왜그러느냐며 밀치다 싸움이 벌어졌고 우리 큰아이가 동생의 억울한 사정을 보며 동생을 역성든것이 우리 둘째아이를 밀친 아이가 대여섯 큰 애들을 데리고 와서 구타를 하고 얼굴이 긁히고 멍이져온 두아이를 보면서 사단은 제 마음을 더욱 흔들었습니다.
 
계속 여러 사소한 일들로 마음의 번민과 괴로움이 더해 가면서 상한마음을 어찌할수가 없었습니다. 아이들 문제는 후과가 염려되어 학교측에서 찾아서는 서로 다 책임이 있다며 주장하고 , 이건 세상 사람들처럼 처리 할수없고 영적 싸움에서 이겨야 겠기에 그냥 참고 삭혀 조용히 마무리되었습니다. 아이들에게 이번 시험을 이겨야 한다며 계속 그들을 용서하고 사랑해야 한다며 말씀으로 기도로 가르친 결과 후에 서로 화해하고 서로 때린 아이들을 만나면 웃을수 있는 관계로 잘 해결되어, 더이상 사단의 극한 공격을 차단하게 되었고 조금씩 힘을 얻게 되었습니다.
 
그러는 가운데 사역지를 위해 기도하는 가운데 여러차례 말할수 없는 통곡과, 밥을 먹다가도 올라오는 감동을 이기지 못하여 목이 매여 혼이 날때도 있고 찬양을 듣다가도 말할수 없는 중국사랑의 감동이 올라와 하나님께서 한없이 상한 마음을 어루만져 주시어 새힘을 얻게 되었고 기쁨으로 힘있게 사역 할수있는 곳으로 주의 인도하심을 기도하며 기다렸습니다.
 
한 도시 O자매를 만나면서 사역을위한 교제가 은혜스럽게 진행 되었습니다. 그러더니 어느날은 성령께서 감동을 주시지 않는다며 거절의사를 보이더니 어느날 또 소식이 왔습니다. 그러더니 저를 막 비난하며 하나님 앞에 바르지 못한 부분들이 있다면서 정죄하는것이었습니다. 후에 기도하면서 생각해보니 제 육신적으로는 별로 유쾌하지 않았지만 주의나라를 사랑함으로 그리 엄하게 따졌구나 하며 생각이되니 얼마나 감동이되고 은혜가 되던지 다시 힘껏 함께 사역을위한 기도를 시작했습니다.
 
지금은 그 자매님의 소개로 두처소를 말씀과 찬양으로 사역을 하고 있습니다. 지난 성탄절에도 연합가정교회 경배와 찬양 첫모임을 가질때 배후에서 얼마나 기도를 열심히 하는지 큰 감동을 받았고 많은 가정교회 성도들도 그날 얼마나 하나가되어 기쁨이 충만했는지 그리고 너무도 힘껏 주의영광을 높여 성령충만한 모임이었습니다. 강한 기도와 믿음으로 영혼구령을위해 핍박과 고난을 두려워하지 않고 밀고나가는 귀한 사역자를 붙여주셨습니다. 앞으로 협력하여 찬양을 통한 주의 영광과 복음이 힘껏 울려 퍼지도록 힘과 기회를 주시도록 기도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내일은 신년 산공원 전도를 가게됩니다.   耶和华得胜!!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0 진리로 충만케 하소서 [7]+1 오지소식 2012-06-11 11413
99 주님 십자가의 길을 따라 오지소식 2011-03-22 11104
98 오직 사랑으로 [1] 오지소식 2010-11-12 11966
97 주여 밀알되게 하소서 [6] 오지소식 2010-06-10 10929
96 순수한 복음만 가지고 오지소식 2010-05-12 12538
95 황무지에 은혜주소서 [3] 오지소식 2010-03-13 9868
94 변함없는 주의 사랑으로 [2] 오지소식 2010-02-01 9226
93 잃어버린 사랑을 찾아 오지소식 2009-03-07 8629
92 불황속에 평안한 성탄절 [1] 오지소식 2008-12-24 7765
91 다급하신 주님의 마음 [1] 오지소식 2008-12-12 8238
90 영적회복을 향한 경배찬양 오지소식 2008-10-29 6071
89 가난한 심령의 어촌교회 오지소식 2008-06-08 7066
88 연약한 영혼을 위해 주님께 더욱 가까이 [1]+1 오지소식 2008-04-24 5577
87 오래참음의 힘을 주옵소서! [2] 오지소식 2008-03-26 6091
86 이땅의 영혼들이 주를 사랑하게 하소서! [1] 오지소식 2008-03-04 6554
85 주의 영광과 사랑을 선포한 성탄절 경배찬양 오지소식 2007-12-28 6273
84 신앙회복을 소망하며 한 마음으로 오지소식 2007-12-08 5706
83 주의 긍휼을 충만히 주소서! [1] 오지소식 2007-10-09 6076
82 경배와 찬양을 위해 [2] 오지소식 2007-09-29 5605
81 주님만 사모하는 소망으로 [2] 오지소식 2007-05-19 6964
80 한 해를 돌아보면서 오지소식 2006-12-31 5453
79 도시 가정교회 사역 [3] 오지소식 2006-09-17 10131
78 시험속에 더욱 밀려오는 중국사랑 [2] 오지소식 2006-07-05 6195
77 어느 시골교회에서 시작된 찬양단 오지소식 2006-04-30 6588
76 잘못된신앙과, 우상을 깨뜨리고 주신 기쁨 [1] 오지소식 2006-01-03 6391
75 은혜를 망각한 성탄절, 주께로 향하는 찬미대 오지소식 2005-12-27 6360
74 어려움속에 변치않는 복음열정 오지소식 2005-12-18 6532
73 성도 한사람 마을의 복음역사 [3] 오지소식 2005-11-27 7397
72 찬미대의 첫 복음의 발길 [2] 오지소식 2005-11-20 6772
71 밤하늘에 퍼지는 찬양의 소리 [1] 오지소식 2005-11-11 6861
1234
Copyright ⓒ www.mchina.org All Rights Reserved.